SCV君's LifeLog Space

얼마 전 적었지만, 휴일 사이에 콘서트 등등을 보러 오사카에 갔다왔었지요.

그때 거의 유일하게 먹었던 제대로 된 밥이기도 한데, 아무튼 오사카에서 오므라이스로 유명하다는 홋쿄쿠세이(オムライスの店北極星,

공식 홈페이지 바로가기)에 다녀왔습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굉장히 맛있게 먹었는데,

아무래도 저처럼 이것저것 다른 메뉴를 주문하지 않고 밥이면 밥 딱 하나만 주문하는 사람은 휑 하겠구나 싶었습니다.


길어져서 슬쩍 덮어둡니다. 계속 보시려면 클릭해주세요


무튼 부드러운 계란과, 단품 주문시 휑한 테이블(..)이 인상깊었던 집.

들은 대로 끼니때의 3, 40분씩 대기하는 시간대만 피하면 이번처럼 단품 오므라이스 말고 다른 메뉴들도 같이 먹어보고 싶습니다.

Comment 2

  • 2013.11.13 14:01 신고 수정 답글

    소문은 많이 들었는데 정작 이번에 갔을때 깜박해서(?) 못가봤군요(...) 다음번에 노려봐야겠습니다.

    • 2013.11.14 00:35 신고 수정

      괜찮았던 집인 것 같습니다.
      저는 이번 여행에서, 그래도 못가본 음식점을 가거나 음식들을 먹어보자 하고 마음먹었었는데
      식당 중에서는 유일했네요. 그나마 먹을거리 집 중에서는 건진 집이었다는 느낌이랄까요.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