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V君's LifeLog Space

작년 11월 말에 '바케모노가타리 정발판 블루레이의 갈변 현상에 대한 교환 신청을 접수했다' 라는 내용으로 글을 적은 적이 있습니다. [당시 글 보기]

이후 한참동안 진행상황에 대한 안내가 없다가, 2월 14일에 메일을 통해 '접수는 잘 됐는데, 최종적으로는 디스크를 발송해야 교환 디스크를 보낼 수 있다' 라고 하기에 며칠 뒤 착불로 디스크도 보냈었죠. [당시 글 보기, 글 가운데 즈음 2월 16일자]


마지막 조치로부터 다시 한달 정도가 지난 어제(3/22), 아침에 갑자기 카카오톡 알림톡으로 현대택배의 택배 배송예정 알림이 오더군요.

산게 없는데 싶어서 눌러보니 주석으로 '갈변 BD 리콜디스크' 라고 적혀있네요.

그나마 집주소로 했고, 요즘 퇴근이 빠르니 집에 와서 잘 받긴 했는데.. 혹시 그렇지 못한 분들은 좀 난감하셨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신청하고 거의 4개월만에 디스크를 받았으니 짧게 기록삼아 남겨둡니다.


SONY | ILCE-51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5 | 22.0mm | ISO-640 | Off CompulsorySONY | ILCE-51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5 | 20.0mm | ISO-400 | Off Compulsory


디스크는 이렇게 각각의 케이스에 담겨 왔습니다.

먼저 받으신 분들 중에선 가끔 디스크가 잘못 간 경우도 있는 모양이던데, 저는 받아야 할 제품이 전부 바케모노가타리(2 ~ 6권)이기 때문인지 잘 왔습니다.

또, DVD프라임 쪽에선 교환받은 디스크도 약간 갈색을 띈다는 의견이 있었는데, 제 교환품을 최근 받은 코바야시네 메이드래곤(3/15 발매) 블루레이[글 보기]와 비교해보니 거의 차이가 없네요.


비어있던 케이스에 교환받은 디스크를 끼워놓으니 이제 좀 마음이 놓입니다.

이후로는 비슷한 사태가 다시 일어나는 일이 없기를, 하는 생각과 함께 이번 글은 이쯤 적겠습니다.


그럼 다음 글에서 뵙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 0

확인   덧글은 가급적이면 관련있는 내용의 포스팅에 달아주시고, 답글은 최대 5일까지 걸릴 수 있습니다
Prev 1 2 3 4 5 6 7 ... 915 Next

티스토리 툴바